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화성
화성시 25억 투자 3D애니메이션 재탄생뿔공룡 코리아케라톱스 화성엔시스

[경인종합일보 이종찬 기자] 한반도에서 발견된 유일한 뿔공룡 화석 코리아케라톱스 화성엔시스가 3D 애니메이션 주인공으로 재탄생 한다.

화성시(시장 채인석)는 2008년 전곡항에서 발견된 코리아케라톱스 화성엔시스를 화성을 대표하는 문화콘텐츠로 육성키로 하고 어린이용 TV시리즈 3D애니메이션을 제작, 올해 말 지상파 통해 방송한다고 밝혔다.

시는 오는 18일 코엑스(COEX) 인터콘티넨탈호텔 알레그로룸에서 방송사, 캐릭터상품화 관계자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꾸러기 케라톱스 코리요’ 제작발표회를 열고, 3D애니메이션 제작 및 향후 콘텐츠 활용방안 등을 발표한다.

애니메이션 제작비 총 30억원 가운데 화성시가 25억원을 투자해 11분 26화로 제작되며, 동우에이앤이, 스튜디오 비, 프렌즈, 에스에스애니멘트 등 4개사가 컨소시엄을 구성, 제작 및 해외 수출 등 마케팅을 담당하게 된다.

‘꾸러기 케라톱스 코리요’는 5~8세의 미취학 어린이를 주 대상으로 백악기시대 공룡을 소재로 한 시트콤형식의 슬랩스틱코미디로, 엉뚱한 발명가이며 초식공룡인 주인공 ‘코리요’가 육식공룡인 ‘T-렉스’로부터 공룡마을을 지키는 유쾌한 소동을 코믹하게 그려낸다.

코리요는 한국을 대표하는 공룡이라는 의미로 코리아 케라톱스 화성엔시스 원형을 2.5등신의 귀여운 캐릭터로 개발됐다.

‘꾸러기 케라톱스 코리요’ 제작위원회는 올 연말 지상파TV 방영과 함께 N-Screen시대에 대응해 스마트폰, IP TV 등을 대상으로 한 VOD 등 온라인서비스를 적극 전개할 예정이다.

이종찬 기자  gnews.rc@gmail.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