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천의정
인천 최초 가상현실스포츠실 초등학교에 설치된다공병건 인천시 의회 운영위원장 “VR스포츠실을 통해 학생들에게 미세먼지 걱정 없앤다.
   
[인천=경인종합일보 박형남 기자]
미세먼지 걱정없는 가상현실(VR)스포츠실 인천 최초 설치 예정

인천시의회 공병건 운영위원장은 최근 심각해지는 대기 중 미세먼지로 체육활동 등 야외활동을 할 수 없는 어린 학생들이 마음껏 체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관내 송도초등학교 방과후교실에 '가상현실(VR) 스포츠실'을 설치하기로 하고 관련 예산을 확보했다.

'가상현실(VR) 스포츠실' 은 실내에서 학생들이 공을 차거나 던져 벽에 설치된 스크린 위의 목표물을 맞추면 특수센서로 움직임을 인식해 점수를 획득하는 등의 가상현실과 특수센서 기술을 적용한 시스템으로,요즘같이 미세먼지 등 야외활동에 제약이 많은 조건에서도 외부 날씨와 상관없이 축구, 양궁 등 실내에서 다양한 체육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하는 실내 가상 스포츠실이다.

평소 공병건 운영위원장은 미래 동력자원인 어린 학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속에서 학교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여러 고민을 하던 중 4차 산업혁명 시대에 VR등 스마트기기 등을 접목한다면 이를 해결 할 수 있을 거라는 판단에 타시도에서 시범적으로 운영하는 '가상현실(VR) 스포츠실'을 인천 최초로 송도초등학교에 설치하고자 관련 부서와 협의 후 이에 대한 예산을 확보했다.

공병건 운영위원장은“VR스포츠실을 통해 학생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운동 할 수 있어 운동량 증가 뿐 아니라 건강 증진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인천 학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학교생활을 할 수 있는 여러 방안을 고민하며 학부모들이 안심하고 학교에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박형남 기자  phnkr@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형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