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경기도 VRAR 개척단, 영국 등 3개국서 시장개척 활동
   
[경인종합일보 이한준 기자] 경기도 VRAR 개척단, 영국 등 3개국서 시장개척 활동


경기도는 5~6월 캐나다, 영국, 두바이 등 3개국에서 도내 VR/AR 기업의 해외시장 개척 활동을 펼쳤다고 2일 밝혔다.

도는 앞서 지난 5월 해외시장 진출이 가능한 도내 VR/AR 기업 20개사와 함께 ‘경기도 VR/AR 글로벌 개척단’을 구성한 바 있다.

‘경기도 VR/AR 글로벌 개척단’은 5월 29일부터 31일까지 캐나다 밴쿠버, 6월 20일부터 22일까지 영국 맨체스터, 6월 23일부터 25일까지 두바이에서 현지 기업과 투자기관을 대상으로 쇼케이스를 열고 투자유치·협력사업 등을 추진했다.

먼저 캐나다 밴쿠버에서는 경기도와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브리티시콜롬비아주의 디지털 미디어 협회인 DigiBC와 함께 쇼케이스를 열었다.

개척단은 이곳에서 북미와 캐나다 최대 규모의 VR체험시설 체인을 운영하는 컨트롤브이(CTRL-V)와 경기도 기업인 ㈜레드로버의 인터랙티브 VR 애니메이션인 ‘Buddy-VR’의 유통을 위해 세부 논의를 진행해 향후 북미시장 가능성을 높였다.

경인종합일보  gnews.rc@gmail.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인종합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