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구리
구리시, 구리월드디자인시티(GWDC) 사업 재개 본격 착수- 안승남 신임 구리시장, 외국인 투자자 면담
   
[구리=경인종합일보 김문욱 기자] 구리시, 구리월드디자인시티(GWDC) 사업 재개 본격 착수



안승남 신임 구리시장이 지난 6일 미국의 저명한 투자 그룹인 베인브리지 인베스트먼츠(Bainbridge Investments, LLC)의 닉 치니(Nick Chini) 회장을 면담하고 구리월드디자인시티(GWDC) 사업 재개를 위한 외자 유치 문제를 논의하며 사업 재개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베인브리지 인베스트먼츠 닉 치니 회장의 이번 방문은 지난달 27일 박영순 전 구리시장이 당시 안승남 구리시장 당선자의 특사 자격으로 미국 애틀랜타를 방문해 국제자문위원회(NIAB) 전 의장단과 GWDC 사업 재개를 위한 협상 결과의 후속 조치로 이뤄진 것으로써, 이번 방문을 계기로 중앙 정부가 요구하는 법적 구속력 있는 외자 유치를 위한 투자 협정(Investment Agreement)을 다시 체결할 수 있는 중요한 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구리시는 지난 2015년 10월 12일 전임 박영순 구리시장 재임 시 베인브리지 인베스트먼츠와 15억 달러, 트레저베이 에셋 메니지먼트 리미티드(Treasure Bay(Tianjin) Asset Management Limited)와 15억 달러 등 총 30억 달러(3조 3천억원 상당) 규모의 외자 유치에 관한 투자 협정(IA)을 체결했으나, 행정안전부의 투자 심사가 현재까지 이루어지지 않아 30억 달러 투자 협정(IA)이 소멸된 바 있다.

한편, 안승남 구리시장은 닉 치니 회장과의 면담 이후, 오는 24일부터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국제자문위원회(NIAB) 전 의장단과 투자 그룹 대표단이 참석하는 회의에 구리시 대표단을 보내 GWDC 사업 재개를 위한 구체적인 협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경인종합일보  gnews.rc@gmail.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인종합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