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천시정
한국지엠 여성위원회, 미혼양육모 가정 자립 지원미혼양육모들 위해 계절 용품 제작 강좌 열고, 손수 제작한 물품 후원
   
[경인종합일보 박형남 기자]한국지엠 여성위원회, 2005년 출범 이후 여성 권익 신장 위해 다양한 활동 전개

한국지엠 여성위원회(회장 황지나, 이하 여성위원회)가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하 한국지엠재단)과 함께 25일 한국지엠 본사(인천 부평 소재) 홍보관에서 미혼양육모가정의 자립을 돕기 위해 하계 용품인 ‘천연 모기 퇴치제’ 제작 강좌를 열고, 손수 제작한 물품을 미혼양육모 가정을 위해 후원했다.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혼양육모가정의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한 취지로 마련된 이번 행사에는 한국지엠 여성위원회 소속 임직원 100여명이 참여했다. 참가 임직원들은 천연화장품 강사 자격증을 취득해 취업을 준비 중인 양육미혼모들로부터 사전 강좌를 듣고, 이들과 함께 ‘천연 모기 퇴치제’ 200 여개를 손수 제작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강사로 참여한 양육미혼모들은 소중한 교육 실습의 기회를 얻을 수 있었으며, 이날 손수 제작된 모기 퇴치제는 미혼양육모 가정에 전달됐다. 더불어 참가자들이 낸 참가비 전액은 미혼양육모들이 운영하는 자립사업장을 위해 지원될 예정이다.

한국지엠 여성위원회 멤버로서 이날 활동에 참가한 한국지엠 인재개발팀 김현주 차장은 “미혼양육모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과 문제점을 함께 공유하고, 희망과 용기를 나눌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한국지엠 여성위원회 회장을 맡고 있는 한국지엠재단 황지나 사무총장은 “한국지엠 여성위원회 회원들의 미혼양육모 자립을 위한 이해와 지원 필요성에 대한 공감으로 오늘 뜻깊은 행사가 마련됐다” 며, “앞으로도 사회적 공감대가 확산되고 있는 여성 권익 분야에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지엠은 직장 내 성평등 증진 및 여성 임직원의 잠재력 개발을 극대화하기 위해 2005년 ‘한국지엠 여성위원회’를 조직하고 그 동안 정기적인 모임을 통해 육아, 탄력적 근무제, 성희롱 예방 등 전 여직원이 안고 있는 고민을 나누며 해결방법을 모색해 나가고 있다.

이와 더불어 여성 선후배 직원간 멘토링 프로그램, 성공한 여성 리더와의 정기적 만남 등 여성 인력 양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행해 오고 있다.

한국지엠은 이처럼 여성 인재 육성을 위한 종합적인 노력과 성과를 인정 받아 지난 2014년 포브스 코리아(Forbes Korea)가 선정한 ‘여성이 다니기 가장 좋은 직장’에 올랐고, 2015년에는 대한민국 ‘여성인재경영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박형남 기자  phnkr@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형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