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섹션뉴스 기타
도 농식품유통진흥원, 경기농식품 생산자 직거래장터 운영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도 농식품유통진흥원, 경기농식품 생산자 직거래장터 운영


경기도와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은 다음달 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경기도시공사 광교신도시사업단 주차장에서 ‘경기 농식품 생산자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

폭염으로 인해 8월 한 달 간 휴장했던 직거래장터는 9월부터 연말까지 매 주말 열릴 예정이다.

경기도 우수 농수특산물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운영되는 직거래장터는 올해로 2년째를 맞았으며 생산농가들은 부스사용료 등 비용부담 없이 농·특산물을 판매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번 장터에서는 도내 농산물(제철과일, 야채, 채소, 쌀 등)과 특산물(버섯, 잣, 떡, 장류 등)을 시중가 보다 10~20% 할인된 가격으로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또한, 다양한 먹거리 시식과 체험행사도 운영한다.

특히, 장터에서 판매하는 품목은 유통진흥원에서 정기적으로 안전성검사를 실시해 안전한 먹거리가 공급될 수 있도록 관리되고 있다. 또한 구매고객 편의를 위해 광교신도시 지역에 농산물 특별 배송서비스도 하고 있다.

서재형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장은 “복잡한 유통구조를 거치지 않고 생산자가 직접 판매하는 직거래장터를 통해 소비자는 신선하고 질 좋은 먹거리를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고, 농업인에게는 실익이 돌아가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농식품 생산자 직거래장터는 12월까지 매주 토·일요일에 개장되며 내년에도 정례적으로 운영된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