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고양
이재준 고양시장 “킨텍스 지원 활성화부지(C4) 매각 중단” 검토미래세대를 위해 개발 지양…중장기 계획 재수립
   
[경인종합일보 윤상명 기자] 이재준 고양시장 “킨텍스 지원 활성화부지(C4) 매각 중단” 검토


고양시는 일산서구 대화동 킨텍스지원활성화부지 중 하나인 ‘C4부지’의 매각절차 중단을 검토중이라고 11일 밝혔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당장 우리 세대만을 위한 개발은 결국 후대에 막대한 채무를 떠넘기는 것”이라며 “이제는 도시계획을 비롯해 도시의 발전방향에 대한 기본적인 고민을 다시 시작해야 할 시기”라고 밝혔다.

이어 “살기 좋은 도시라는 고양시민의 정당한 권리는 그동안 철학이 없는 개발에 의해 침해받아 왔다”며 “미래세대를 위한 고양시의 마지막 유산이라고 할 수 있는 ‘C4부지’의 매각절차 중단을 포함해 고양시의 전반적 녹지축을 확충하는 방안을 다각적으로 고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고양시는 기존 C4부지 매각절차를 잠정적으로 중단하고 현재 진행하고 있는 ‘킨텍스 1단계 C4블록 수요분석 및 활성화 방안’ 용역에 ‘녹지조성 등 환경친화 사업을 통한 미래용지 보존’ 관련 제도적 접근방법을 포함시킬 방침이다.

용역결과가 도출되면 전문가 및 시민여론을 수렴해 중장기 전략을 재수립할 계획이다. 더불어 미래 세대를 위한 용지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기 위해 관내 유보지들의 보존방안에 대한 용역을 별도로 추진할 계획이다.

고양시는 C4부지를 미래용지로 보존하게 되면 약 30년 뒤 임대계약이 종료되는 ‘원마운트’ 및 ‘아쿠아리움’과 함께 활용할 수 있어 약 5000억원의 미래가치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추정했다.

C4부지는 대화동 ‘킨텍스 꿈에그린’ 아파트와 원마운트 사이에 위치한 5만5000㎡ 상당의 부지로 민간의 개발의지가 높은 곳으로 평가되고 있다.

윤상명 기자  gnews.rc@gmail.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