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이재명 지사 “추석 연휴기간 도민 안전에 힘 써야”확대간부회의 열어 추석 민생안정대책 점검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이재명 지사 “추석 연휴기간 도민 안전에 힘 써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도민들의 어깨를 쫙 펴주는 추석 민생안정대책’을 주제로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8개 분야별로 대책을 점검했다.

이 지사는 이 자리에서 “추석연휴기간 도민 안전에 신경을 써야 한다. 특히 메르스가 아직 종식되지 않았으므로 방역대책에 각별히 신경을 써 달라”며 “사후 대응도 중요하지만 예방이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부실시공을 예로 들며 “안전사고 발생에 대한 책임이 너무 약하다”며 “공사장 같은 곳에서 똑같은 사고를 반복적으로 일으키는 업체들에 대한 제재를 강화할 수 있도록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 지사는 이날 농산물 물가 상승, 하도급업체에 대한 임금체불 방지, 공사현장 안전관리 등 세부 대책을 일일이 살피며 물샐틈없는 대응도 당부했다.

이 지사의 이 같은 지시에 따라 도는 22일부터 26일까지 추석연휴 5일간 종합상황실을 운영하면서 민원처리 대책 등 8개 분야로 나눠 도민 불편사항에 즉각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8개 분야에는 △민원처리 대책 △교통 및 수송 대책 △물가관리 등 서민생활 보호 대책 △취약계층 사회복지서비스 제공 △연휴 응급진료체계 및 방역대책 운영 △취약시설 안전점검 및 재난대응태세 강화 △농축수산물 가격 안정 △생활쓰레기 관리 및 환경오염 특별감시가 있다.

도는 '120 경기도콜센터'와 '언제나 민원실'은 연휴 기간에도 24시간 운영되며 불편사항을 접수한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