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경기도, 2주간의 공정무역 시민축제 10개 시·군 개최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경기도, 2주간의 공정무역 시민축제 10개 시·군 개최



‘2018 경기도 공정무역 포트나잇(Fortnight) 캠페인’이 29일 화성시 동탄복합문화센터에서 개막식을 갖고 다음달 11일까지 2주 간 수원, 성남, 부천 등 도내 10개 시군에서 펼쳐진다.

포트나잇이란 ‘2주간’이라는 뜻으로 1997년 영국에서 최초로 시작된 지역사회의 작은 커뮤니티들이 참여하는 공정무역 캠페인이다.

수원, 성남, 화성, 등 도내 10개 시군에서 다음달 11일까지 펼쳐지는 이번 캠페인에는 200여개의 지역 커뮤니티가 참여해 공정무역 콘서트, 티파티(Tea Party), 페어박스 캠페인 등 다양한 시민축제를 펼칠 예정이다.

이날 열린 개회식에 참가한 국내외 공정무역 관계자 등 300여명은 ‘캐슈두유’, ‘오곡크런치’ 등 경기도 농산물과 공정무역 생산품을 결합한 로컬-페어트레이드 제품 2종의 사례 발표와 국내외 초청 인사들이 진행한 ‘공정무역도시 운동과 로컬-페어트레이드’ 강연, 국가별 모범사례 등을 경청하며, 상생하는 경제 생태계에 대해 고민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와 함께 공정무역 정책 기반 마련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이는 한편 화성시 공정무역도시 인증서 전달식, 시민들이 참여한 공정무역 캠페인송 공연등을 관람하며 경기도를 공정무역도시로 함께 만들어 나갈 것을 다짐했다.

이화영 경기도 평화부지사는 “공정무역운동은 국제평화를 위한 작은 실천”이라며 “경기도와 31개 시·군이 협조해 공정무역과 지역경제가 상생할 수 있는 새로운 경기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