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정
송한준 경기도의장 “인사권 독립 등 지방의회 역량강화 반드시 이뤄야”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송한준 경기도의장 “인사권 독립 등 지방의회 역량강화 반드시 이뤄야”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이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과 정책지원 전문인력 마련을 정부에 재차 요구했다.

송한준 의장은 30일 오후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6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에 참석해 ‘자치분권 경주선언’을 발표하고 이 같이 강조했다.

자치분권 경주선언은 지방 4대 협의체장이 지난해 연방제 수준의 지방분권국가 건설을 요구하며 내놓은 ‘2017 자치분권 여수선언’에 이어 마련됐다. 자치분권 종합계획의 구체적 실천계획이 수립단계에 들어선 것과 관련, 지역주권과 주민주권을 실현하기 위한 정부 요구안을 담고 있다.

송 의장은 이날 박람회 주요 행사로 마련된 ‘제6회 지방자치의 날 기념식’에서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장 자격으로 선언문을 낭독했다. 낭독식에는 박원순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 성장현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장, 강필구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장이 함께 했다.

자치분권 경주선언의 주요 내용은 ▲특정 국가사무의 자치사무 전환, 관련 인력 및 재원에 대한 지방이양 협력 ▲실질적인 재정분권 체계 확립으로 지방재정 확충 ▲남북교류협력사업 활성화 협력 ▲진정한 의미의 주민주권과 주민자치 실현 협력 등이다.

이어 열린 ‘자치분권 종합계획 세미나’에서 송의장은 “지방자치 발전을 위해선 과감한 정치 혁신과 시스템 개혁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지방의회의 오랜 숙원인 인사권 독립, 정책지원 전문인력 도입, 자치입법권 확대를 실현해야 진정한 자치분권을 실현할 수 있다”며 “오늘 세미나가 지방자치의 걸림돌을 디딤돌로 바꾸는 전환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