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섹션뉴스 교육
경기도교육청, 교사들이 학생들에게 마음을 열고 다가갈 해법 제시

[경인종합일보 이한준 기자] 경기도교육청, 교사들이 학생들에게 마음을 열고 다가갈 해법 제시


경기도교육청은 ‘담임교사를 위한 학생 상담가이드’ 책자를 개발해 도내 초·중·고등학교에 보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된 책자는 학교 현장에서 교사가 만나는 학생들과 마음을 열고 대화하고, 학생에게 도움을 주는 상황별 지도방법을 교사에게 지원하기 위해 개발됐다.

또한, 책 안에는 학생·학부모에게 다가가기 위한 학생상담 및 학부모 상담의 기본적인 내용을 안내하고, 교사들이 학생교육 시 어려움을 겪는 상황을 유형별로 정리해 학생을 잘 이해하고 도움을 줄 수 있는 구체적인 내용을 안내한다.

책의 주요 내용으로는 ▲걱정이 많고 불안한 학생 ▲화를 잘 내고 공격적인 학생 ▲친구관계에 어려움이 있는 학생 ▲인터넷 및 스마트폰에 지나치게 의존하는 학생 ▲무기력하고 우울한 학생 ▲ADHD가 의심되는 학생 등 교사들이 학교에서 흔히 만날 수 있는 학생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뿐만 아니라, 학교폭력과 아동학대, 자해행동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을 조기에 발견하고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예방하는 방법, 학생교육 및 상담 시 유의할 점 등을 담았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자료집을 통해 현장의 교사들이 학생들에게 마음을 열고 다가가,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자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한준 기자  theplay8407@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