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섹션뉴스 환경
7개 광역단체 보건환경연구원, 미세먼지 대응 ‘맞손’미세먼지 분석자료 공유 등 공동연구 체계 마련
   
[경인종합일보 이승수 기자] 7개 광역단체 보건환경연구원, 미세먼지 대응 ‘맞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16일 서울, 인천, 강원, 충남, 충북, 전북등 7개시.도와 미세먼지 대처 방안을 공동연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연구원은 지난 15일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7개 시·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세먼지 공동연구’ 회의를 갖고 미세먼지 성분 분석 모니터링 공동 실시 등 공동연구 체계를 마련하기로 합의했다.

이들 기관은 분기별로 1차례씩 미세먼지 담당 팀장급 회의를 개최하는 한편 시·도별 미세먼지 분석 자료 공유, 모니터링 연구과제 선정, 미세먼지 대응 방안 등에 대한 다양한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공동연구 체계 마련으로 지역별 비교를 통한 정확한 성분 및 원인 분석이 가능하게 된다.

또 더욱 과학적인 자료 제공을 통해 지방자치단체의 미세먼지 문제 대처능력도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윤미혜 도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시·도별로 시료를 분석해 중금속, 이온성분, 탄소성분 등에 대한 분석을 실시하고 분기별로 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라며 “미세먼지 저감 대책에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자료를 생산하는데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승수 기자  leonardo79@nate.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