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성남
성남시,안경업체와 후원’ 협약
[경인종합일보 정현석 기자]
지난 12일 성남시는 분당구 서현동 소재 봄안경점에서 시 관계자, 이용아 ㈜에스와이홀딩스 대표, 김성용 봄안경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드림스타트 아동 안경 후원에 관한 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성남지역 아동 100명이 안경을 지원받게 되었다. 봄안경과 ㈜에스와이홀딩스는 대상 아동의 시력 검사, 안경테와 렌즈 맞춤 등 안경 지원에 드는 경비를 후원하며, 매년 1000만원씩, 2년간 2000만원 상당이다.

성남시는 건강검진에서 시력 저하로 확인된 아동을 추천하며, 봄안경과 ㈜에스와이홀딩스는 앞선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간 드림스타트 아동 225명에게 2700만원 상당의 안경을 후원해왔다.

성남시 드림스타트 사업은 저소득가정 아동(0세~만 12세)에게 건강·복지·교육의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지원한다. 사업 대상은 420가구의 633명이다. 기초생활 보장수급자, 차상위 계층, 한부모가족 등의 아동이다.

성남시는 연 8억3500만원의 사업비 투입 외에 지역사회 자원을 연계한 건강검진, 무료 진료, 한약·안경 후원 등 대상 아동에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정현석 기자  wjddmlt@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