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섹션뉴스 경제
경기도황해청, 외투기업 대상으로 찾아가는 투자설명회 열어
[경인종합일보 이수영 기자] 경기도황해청, 외투기업 대상으로 찾아가는 투자설명회 열어


경기도 황해경제자유구역청(청장 황성태)은 20일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19년 한국외국기업협회 자동차기계의 날’ 행사에서 한국외국기업협회와 공동으로 ‘찾아가는 투자설명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올해 4월부터 평택포승(BIX)지구가 자동차, 기계 제조부지 등 78만㎡와 물류부지 55만㎡를 단계적으로 분양함에 따라 이를 알리기 위함이다.

이 자리에서 황해청은 황해경제자유구역 투자환경을 소개하면서 주변 시세보다 25% 저렴한 167만 원의 분양가와 경기도 유일의 경제특구로서의 장점을 집중 홍보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선 알버트 비어만(Albert Biermann) 현대자동차그룹 부사장의 산업동향 등에 대한 특별강연도 진행됐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최인범 마힌드라코리아 상임고문 및 대표, 이혁재 컨티넨탈 오토모티브코리아 대표, 최종 한국GM 부사장, 김유석 헨켈코리아 대표, 이현순 두산그룹 부회장 다니엘 림 쌍용모터스 부사장 등 자동차와 기계산업 분야 외투기업 CEO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이수영 기자  gnews.rc@gmail.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