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이재명, ‘용인 롯데몰 화재’ 진압 유공자 10명 표창
   
[경인종합일보 이승수 기자] 이재명, ‘용인 롯데몰 화재’ 진압 유공자 10명 표창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최근 발생한 용인 롯데몰 화재를 큰 피해 없이 진압한 용인소방서와 관련 직원에게 도지사 표창을 수여한다.

도는 이 지사의 지시에 따라 용인소방서 소방관 5명과 재난종합지휘센터 1명, 경찰 1명, 보건소 1명, 아주대 의료팀 1명, 중앙응급의료센터 1명 총 10명에게 도지사 표창을 수여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화재는 지난달 27일 오후 4시31분 수지구 성복동 롯데몰 상가동 신축공사현장 4층에서 발생해 내부 2만1000㎡와 공사 자재 등을 태운 대형화재로, 13명의 인명피해(중상 1명, 경상 12명)와 9억1300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당시 공사현장에는 60개 업체 소속 1100여명이 작업 중이어서 자칫 대형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었다.

하지만 경기도소방재난본부의 신속한 대응과 용인소방서, 인근지역 소방서, 유관기관 관계자 등의 노력으로 신고 후 1시간 27분만에 큰 피해 없이 화재를 진압해 성공적인 대응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이 지사는 당시 SNS를 통해 “부상자의 빠른 쾌유를 빈다. 화재 초기 신속한 대응으로 피해를 최소화 한 경기도소방재난본부와 용인소방서 소방관에게 감사하다”는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이 지사는 앞서 지난 2일 용인소방서에 사과 25박스를, 소방재난본부 상황실에는 피자 48박스를 보내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승수 기자  leonardo79@nate.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