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경기도, 베트남 등 6개 개발도상국에 소방차량 무상제공- 소방차량 36대와 부품등 무상 지원
   
[경인종합일보 이승수 기자] 경기도, 베트남 등 6개 개발도상국에 소방차량 무상제공


경기도는 사용기간이 지난 소방차량과 정비용 소모품을 베트남 등 개발도상국 6개국에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경기도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의 하나로 도 소방재난본부 소유 펌프차 7대, 물탱크차 4대, 구조차 1대, 구급차 24대 등 소방차량 36대와 정비용 소모품(9종 684점)을 개발도상국에 무상 제공하기로 했다.

이들 차량은 법적 사용 기간이 지나 더 이상 사용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된 불용차량들이다.

지원 국가는 베트남(5대) 캄보디아(15대) 몽골(5대) 미얀마(4대) 인도네시아(6대) 필리핀(1대)이다.

지난달 5일 캄보디아에 15대의 차량이 전달됐고, 나머지 국가는 올해 하반기까지 전달할 예정이다.

소방재난본부는 차량뿐 아니라 정비와 조작요령 등을 교육할 기술지원단 5명을 지원 국가에 파견할 계획이다.

도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그동안 소방청과 협업을 통해 지원되던 불용소방차 무상양여를 올해부터 도에서 직접 하기로 했다”며 “차량 지원뿐만 아니라 정비와 운용에 필요한 기술까지 전수해 개발도상국들의 재난대응능력 자립을 돕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2006년부터 지난해까지 소방차량 62대를 개발도상국에 무상제공했다.

이승수 기자  leonardo79@nate.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