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경기도 소방관, 응급처치술 세계 경연대회서 1위
   
[경인종합일보 이한준 기자] 경기도 소방관, 응급처치술 세계 경연대회서 1위


경기도 소방관들이 최근 열린 세계 소방기술 경연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냈다.

16일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세계응급의학회 주관으로 지난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세계 구급대원 전문응급처치술 경연대회'에서 경기 소방관이 전문심장소생술 분야에서 1위를 했다.

광주소방서 소속 박재권 소방위와 용인소방서 소속 이정호 소방장·이무송 소방교·황병훈 소방사 등 4명이 경기소방대표로 참가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전문심장소생술과 외상 처치술 등 2개 분야로 나눠 치러진 이번 경연에는 한국 2개 팀, 일본 2개 팀, 대만 1개 팀, 말레이시아 2개 팀 등 4개국 7개 팀 28명이 참가했다.

앞서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소방청 주최로 지난 11∼13일 천안 중앙소방학교에서 열린 제32회 전국 소방기술 경연대회에서 창원에 이어 종합 2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 경연은 화재, 구조, 구급 등 4개 종목으로 나눠 치러졌다.

임정호 도 소방재난본부 대응구조구급과장은 “현장위주의 강도 높은 훈련이 좋은 결과를 가져온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한준 기자  theplay8407@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