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수원
“진로를 향한 길을 알려준 나침반”수원시, ‘2019 특성화고 진로캠프 총평보고회’
   
[경인종합일보 이한준 기자] “특성화고 진로캠프는 고등학교 3년을 어떻게 보내야 하고, 진로를 향해 어떤 길로 가야 하는지 알려준 나침반이었다”

수원시가 지난 12일 시청 대강당에서 ‘2019 수원시 특성화고 진로캠프 총평보고회’를 열고, 진로캠프 참가 학생들의 소감을 들었다.

수원시가 지원하고, 수원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특성화고 진로캠프’는 특성화고 신입생들의 적성 개발과 진로 탐색을 돕는 프로그램이다. 수원시는 지난 2014년부터 해마다 캠프를 열고 있다.

이날 행사는 ‘2019 진로캠프 운영보고’, ‘진로캠프 참여 학생 소감발표’, ‘소감문 발표 우수학생 시상’ 등으로 진행됐다. 특성화고 학생과 교사 등 2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8명의 학생이 소감을 발표했다.

한봄고에 재학 중인 박건욱 학생은 “특성화고 진로캠프는 앞으로 제가 가야 할 길을 알려준 나침반이었다”며 “캠프를 계기로 ‘하고 싶은 일’과 ‘잘할 수 있는 일’을 찾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선취업 후진학’, ‘일학습병행제’ 등 유익한 정보도 알게 돼 좋았다”면서 “앞으로 내신관리, 자격증 공부 등 보다 구체적인 목표를 정하고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한준 기자  theplay8407@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