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천시정
한국전력공사 인천본부, 덕적면에 사랑의 물품 지원
   
[경인종합일보 박형남 기자] 한국전력공사 인천본부가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19일 인천시 옹진군 덕적면사무소에서 사랑의 물품지원 전달식을 갖고 덕적면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30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전달했다.

이번 전달식에 참석한 한국전력공사 인천본부 신재헌 차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도움이 필요한 덕적면의 어려운 이웃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임승운 덕적면장은 “바쁜 와중에도 덕적면 주민을 위해 직접 방문하여 생필품을 기부한 한국전력공사 인천본부의 소중한 뜻 잊지 않겠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덕적면의 복지사각지대가 해소될 수 있도록 면사무소에서도 행정력을 집중하여 지역 주민을 위한 다양한 복지 서비스를 발굴 및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전달식에서 기부된 생필품은 덕적면의 기초생활수급자 2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박형남 기자  phnkr@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형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