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천시정
'제2회 부평 캠프마켓 시민생각 찾기' 개최 된다.시민과 함께 역사를 공감하고, 캠프마켓의 미래를 찾다
[경인종합일보 김철 기자]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가 주최하고 캠프마켓(부평미군지기) 시민참여 위원회와 인천도시공사(사장 박인서)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제2회 부평 캠프마켓 시민생각 찾기'행사가 이달 30일과 11월 1~2일, (3일간) 개최된다.

과거 일제강점기에는 인천일본육군조병창으로, 광복 이후에는 7개 캠프로 구성된 미군 제24군수지원사령부 에스컴시티(ASCOM: Army Service Command)으로 활용되다가 1973년 공식 해체되면서 단 1개만 남은 현재의 ‘캠프마켓’은 2002년 시민들의 노력으로 반환이 결정됐다.

2017년 열린 제1회 행사 주제인 ‘시민의 품으로 돌아올 캠프마켓, 어디로 갈 것인가?’에 이어‘캠프마켓의 미래' 과연 무엇을 어떻게 담을 것인가’라는 부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과거 찾기'미래 찾기'함께 찾기 3가지 테마로 3일간 열린다.

1일차(10/30) 전문가의 해설과 함께하는 ‘캠프마켓 현장투어’에 이어 2일차(11/1)에는 부평안전체험관에서 분야별 전문가와 시민이 자유롭게 토론하는 ‘전문가 컨퍼런스’3일차(11/2)는 캠프마켓 내 남측 야구장에서 시민 2천여 명이 참여하는 ‘열려라, 캠프마켓’이 개최된다.

특히 그동안 비밀에 싸여있던 캠프마켓 야구장을 시민에게 공개하는 ‘열려라, 캠프마켓’은 다양한 필드행사, 체험부스는 물론 캠프마켓의 음악을 소개하는 ‘정유천 블루스 밴드’ 와 ‘뮤지컬 조병창,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 UNKNOWN’ 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인천도시공사 박인서 사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부평 캠프마켓의 역사를 과거·현재·미래세대가 함께 공감하고, 미래 활용방안에 대한 시민들의 생각과 의견을 함께 지속적으로 논의할 수 있는 계기이자 든든한 기초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장소 특성 상 1·3일차 행사는 선착순 사전신청이 필요하며, 23일까지 부평 캠프마켓 공식 블로그(blog.naver.com/bpcampmarket) 내 참가신청 카테고리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기타 문의는(제2회 부평캠프마켓 시민생각찾기 사무국) 및 bpcampmarket@naver.com 으로 가능하다.

김철 기자  cjf9001@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