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섹션뉴스
수원도시공사, 전국 최초 택배처럼 배송 확인 가능한 스마트 종량제 물품 배송시스템 도입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수원도시공사(사장 이부영)가 전국 최초로 종량제 물품의 배송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종량제 물품 배송관리시스템’을 도입한다.

7일 공사에 따르면 공사는 ‘스마트 시티 수원 조성’의 일환으로 이 시스템을 도입, 오는 2020년부터 본격 운영한다.

‘스마트 배송시스템’은 택배 배송시스템과 유사하다.

배송 전 카카오톡 알림메시지를 통해 편의점 등 종량제 봉투 판매소에 배송 예정 시간 등 정보를 제공한다. 주문 내역도 확인할 수도 있다. 카카오맵을 활용한 배송 서비스도 신속해졌다.

배송 일정이 카카오맵과 자동 연동돼 배송 순서와 운행 코스가 배송 직원에게 안내된다. 신속배송은 물론 배송 착오 등의 문제점도 해소될 전망이다.

이부영 사장은 “스마트 시티 수원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이 시스템을 도입했다”면서 “보다 향상된 대민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