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수원
수원에 국립농업박물관 착공…2022년 개관
   
▲ /농림축산식품부 제공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수원에 국립농업박물관 착공…2022년 개관


농림축산식품부는 다음 달 4일 오후 2시 경기도 수원시 옛 농촌진흥청 부지에서 국립농업박물관 착공식을 연다고 25일 밝혔다.

국립농업박물관은 농업·농촌의 발전 과정, 현재와 미래 모습 관련 전시·체험·교육 등을 통해 국민과 소통하는 통합적 문화공간을 조성하자는 취지에서 추진됐다.

박물관은 첨단 전시기법과 장비를 활용해 관람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진다.

농업·식품 산업의 과거뿐만 아니라 현대·미래 모습과 가치를 보고 체험하는 통합 문화공간으로 구성된다.

박물관은 총사업비 1천550억원을 들여 5만㎡ 부지에 연면적 1만8천㎡ 규모로 본관, 별관, 유리온실로 이뤄진다. 2022년 상반기 개관이 목표다.

주요 시설로는 농업관, 어린이체험관, 유리온실, 식문화관 등이 들어선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