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섹션뉴스
경과원-농업기술실용화재단, 도내 농식품‧바이오 분야 활성화 맞손
   
[경인종합일보 이한준 기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농업기술실용화재단과 손잡고 도내 농식품‧바이오 분야 벤처‧창업기업의 발굴 및 육성에 나선다.

경과원은 13일 본원 10층 회의실에서 경과원과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간 ‘경기도 농업벤처 창업기업 발굴‧육성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은 경과원 김기준 원장과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박철웅 이사장을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농식품‧바이오 분야 창업기업 지원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힘을 모은다.

세부적으로 양측은 △농식품‧바이오 분야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공동 사업 발굴 △양 기관이 보유한 스타트업 관련 정보 공유 △인적‧물적 인프라의 공동활용 △경기도 스타트업 플랫폼을 통한 양 기관 창업지원 정보 및 펀드관련 정보 제공 △공동 사업설명회 및 통합 네트워킹 추진 등이 원활하게 이행되도록 협력한다.

경과원 김기준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이 협력해 기술기반 농식품‧바이오 분야의 벤처창업 생태계를 조성하고, 농업기술의 실용화를 촉진시켜 경기도가 ICT 융합 농업기술 산업의 요충지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한준 기자  theplay8407@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