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설마~구읍 간 371호 지방도’ 일부 구간 26일 우선 개통
   
[경인종합일보 이승수 기자] ‘설마~구읍 간 371호 지방도’ 일부 구간 26일 우선 개통


경기북부 핵심도로의 노선 중 하나인 지방도 371호선 ‘설마~구읍 간 도로’ 일부 구간이 우선 개통된다.

25일 경기도건설본부에 따르면 설마~구읍 간 확포장 공사 구간 중 양주시계부터 파주시 한얼교차로 4.5㎞ 구간을 26일 오후 3시부터 우선 개통한다.

설마~구읍 간 확포장 공사는 양주시계에서 국도 37호선 가월교차로까지 8.03㎞ 왕복 2차선을 왕복 4차선으로 확장하는 공사이다.

2007년 2월 공사를 시작했으며 2018년 4월 전 구간 개통 예정으로 막바지 공사가 진행 중이다.

해당 구간 우선 개통에 따라 양주에서 파주 적성까지의 소요시간이 기존 10분 이상에서 5분 내외로 줄어듦과 동시에 교통정체 해소로 인근 파주 감악산과 출렁다리를 찾는 관광객 증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계삼 건설본부장은 “우선 개통 구간은 기존 굽은 도로 구간을 직선으로 바꾸고 안전시설을 확충해 운전자 안전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파주 지역을 찾는 관광객과 물류이동 편의를 위해 해당 구간을 우선 개통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승수 기자  leonardo79@nate.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