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김진흥 신임부지사, “일자리 넘치는 경기북부 만들겠다”
   
[경인종합일보 임재신 기자] 김진흥 신임부지사, “일자리 넘치는 경기북부 만들겠다”


김진흥 제16대 신임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28일 북부청사 평화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경기북부를 일자리 넘치는 안전하고 따뜻한 통일한국의 중심지로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경기북부는 60년이 넘도록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을 감내해왔다"며 "무한한 성장잠재력을 품고 있는 경기북부를 새롭게 변화하는 기회의 땅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북부 5대 핵심도로 등 SOC 확충, 북부 테크노밸리와 고모리에 등 경제산업기반 구축, 미군 반환공여지의 적극적 개발, 특색 있는 DMZ 관광명소 조성, 버스 준공영제 시행, 일하는 청년 시리즈의 원활한 준비와 추진 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또 "활력 넘치고 살아 숨 쉬는 공직문화 형성을 약속하며, 공직자들은 발전적 변화를 두려워하지 말고 능동적으로 대응하며 소통하는 열정과 노력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김 부지사는 1959년 화성 출신으로, 한국방송통신대학교 행정학과(1985), 서울대학교 행정학과 석사과정(2005), 서울시립대학교 행정학과 박사과정(2009)을 졸업했다.

1989년 행정고시 33회로 공직생활을 시작해 경기도를 거쳐 대통령비서실, 경기도 환경국장, 화성시 부시장, 안산시 부시장, 고양시 제1부시장, 성남시 부시장 등을 역임하면서 중앙과 지방행정 경험을 두루 쌓았다.

임재신 기자  lim.1400@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재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