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경기도, 선물공룡 디보 '따복 마스크' 240만매 무상 지급- 오콘과 캐릭터 무상사용협약…내년초 어린이집 등에 지급
   
[경인종합일보 이승수 기자] 경기도, 선물공룡 디보 '따복 마스크' 240만매 무상 지급


경기도가 내년부터 미세먼지에 취약한 만 6세 이하 어린이 40만명에게 ‘선물공룡 디보’ 캐릭터가 그려진 ‘따복마스크’ 240만매(1인당 6매 이상)를 무상 지급하기로 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김일호 ㈜오콘 대표이사는 이날 오전 오콘 판교사옥에서 ‘따복마스크’에 사용될 ‘선물공룡 디보’ 캐릭터 무상사용 협약을 맺었다. 오콘은 ‘디보’ 애니메이션 제작과 캐릭터 판권사업을 하고 있다.

경기도와 31개 시·군은 ‘선물공룡 디보’ 캐릭터 3종이 있는 ‘따복마스크’를 제작해 어린이집, 아동보호시설,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에게 내년 초 지급할 예정이다.

따복마스크는 KF80 등급 이상의 식약처 고시에 따라 국내에서 생산된 제품이다. 따복마스크 무상보급사업에는 24억1236만원(도비 30%, 시군비 70%)이 투입된다.

남경필 경기지사는 “어린이들의 미세먼지 피해와 호흡기 질환을 줄이기 위해 따복 마스크를 보급하게 됐다”며 “경기도는 앞으로도 공기청정기 보급, 실내공기질 개선 등 민감 계층의 환경복지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김일호 오콘 대표 이사는 “이번 따복마스크 무상 공급을 통해 어린이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밝고 신나게 활동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수 기자  leonardo79@nate.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