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새단장 팔당호 명물 ‘팔당전망대’ 9일 문열어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새단장 팔당호 명물 ‘팔당전망대’ 9일 문열어


경기도 수자원본부는 9일 팔당호 일대 문화와 역사를 돌아볼 수 있는 팔당전망대가 리모델링을 마치고 이날 새롭게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수자원본부는 팔당전망대가 연간 5만명 이상이 찾는 지역 관광명소임에도 2008년 7월 설치됨에 따라 시설이 낙후돼 있다고 판단, 지난해 11월 리모델링 공사를 시작했다.

수자원본부 9층에 설치된 팔당전망대에서는 팔당호 전경과 팔당댐, 남한강, 북한강, 두물머리를 한 눈에 볼 수 있다.

새롭게 문을 연 팔당전망대에서는 4D, VR(가상현실) 등을 활용한 콘텐츠와 전시물을 볼 수 있다.

또 공간 재배치를 통해 팔당호를 보면서 쉴 수 있는 ‘좀 더 머물고 싶은 분위기’의 휴게공간을 확대했다.

수자원본부는 10층 대회의실을 교육·홍보영상 상영 등 물환경 교육을 위한 시청각실로 조성해 전망대를 방문하는 교육단체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김문환 수자원본부장은 “팔당전망대가 팔당호를 상징하는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고, 더 많은 도민들에게 질 좋은 물환경교육을 실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