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천시정
인천교통공사,전 사업장 화재예방 '특별안전점검' 실시
   
[인천=경인종합일보 김철 기자]
인천교통공사(사장 이중호)는 최근 들어 다중이용시설에 대형화재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공사 전 사업장에 화재예방을 위한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키로 했다. 점검은 관련부서 합동으로 진행된다.

점검대상은 전기 사용으로 화재위험이 있는 주요 시설물과 역사 내 임대사업체이며 화재예방을 위해 역사 내 소방시설 유지 관리 실태와 콘센트 상태 등도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한파가 연일 계속됨에 따라 동파로 인한 피해와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역사 내 스프링클러의 상태를 점검하고 PSD(역사안전문), E/V 등 기계설비 작동 실태에 대한 특별점검도 함께 실시할 계획이다.

공사는 특별점검을 통해 화재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하고 ▶노후 및 일반콘센트의 과부하차단 기능형 콘센트로 교체 ▶화재위험요소지역의 소화기 추가 구매 비치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중호 사장은 “연일 계속되는 한파로 전열기 등의 사용량이 급증함에 따라 지금은 어느 때보다도 화재의 위험성이 높은 계절이다. 개인의 사소한 부주의가 대형화재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경각심을 갖고 소방시설 유지관리에 빈틈이 없도록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김철 기자  cjf9001@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