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파주
최종환 파주시장, “지역화폐 도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파주시, 올해 지역화폐 86억원 발행
[파주=경인종합일보 윤상명 기자] 최종환 파주시장, “지역화폐 도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경기 파주시는 올해 86억 원의 지역화폐를 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파주시는 카드식으로 지역화폐를 발행하며, 카드단말기가 있으면 어디서나 결제가 가능하다고 전했다.

시는 오는 4월 청년배당과 산후조리비의 지급을 위한 정책수당을 시작으로 9월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일반 발행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청년배당은 약 5천700명에게 연간 100만 원씩, 산후조리비는 약 3천500명에게 50만 원씩 연간 74억여 원이 지급되며 일반시민을 대상으로는 12억 원이 발행될 예정이다.

도입 취지를 살리기 위해 대형마트, 백화점, SSM(기업형 슈퍼마켓) 및 매출 10억 원 이상 점포에서는 사용을 제한하고, 이용 활성화를 위해 6%의 할인판매를 한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지역화폐 도입으로 관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어려움이 줄고 매출액이 증대돼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며, 시민 불편이 없도록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화폐는 해당 지역 내에서만 통용되는 화폐로 최근 소상공인, 자영업자 지원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정책수단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정책수당 지급이 용이하고 관리·운영비용이 낮다는 장점이 있다.

윤상명 기자  gnews.rc@gmail.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