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남양주
조광한 남양주시장,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총력 기울일 것”
   
 

[남양주=경인종합일보 이용근 기자] 조광한 남양주시장,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총력 기울일 것”

경기 남양주시는 지난 21일 서민 친화적 경제 환경 조성을 위해 ‘지역화폐 운용계획’이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 지성군 남양주 부시장 등 관계 직원들이 참석한 이번 토론회에서는 골목상권과 소규모 영세점포에 활력을 불어 넣고, 지역 자금의 역외유출을 방지하는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지역화폐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한 다양한 의견과 건의사항 등을 공유했다.

지역 내 소상공인의 실질적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선순환을 위해 추진되는 남양주시 지역화폐는 총 144억 규모로 시 전 지역에 일부 대형할인 마트 등을 제외한 카드단말기를 소유한 업체에서 사용 가능하며, 3월안에 지역특색을 반영한 카드디자인을 주민 수렴을 통해 확정한 후 4월 중에 발행될 예정이다.

조광한 시장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상공인을 위한 남양주시 지역화폐 정착을 위해 모든 공직자들이 먼저 희생을 해야 하며, 특히 각 행정복지센터 등 일선기관장들의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고 무엇을 하려면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이용근 기자  gnews.rc@gmail.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