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의왕
의왕시 지역화폐 ‘의왕사랑 상품권’ 인기 폭발
   
[경인종합일보 이승수 기자] 의왕시 지역화폐 ‘의왕사랑 상품권’ 인기 폭발


발행한지 한 달 보름여밖에 안 된 ‘의왕사랑 상품권’이 시민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경기도와 의왕시에 따르면 지역화폐인 ‘의왕사랑 상품권’ 발행 36일째인 지난달 27일 기준 가맹점 업소는 1290곳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의왕 전체 소상공인의 21%에 이른다.

이 기간 중 판매된 상품권은 10억3680만원으로, 앞서 지난 1월 15일 발행한 상품권 총액(30억원)의 34.56%에 달했다.

지역 화폐의 실제 활용여부를 판단할 수 있는 환전액도 4억3150여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판매액 대비 41.62%에 이르는 규모다.

이처럼 의왕사랑 상품권이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는 상품권 발행 전 의왕시의 전략적인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다.

의왕시는 1월 상품권 발행에 앞서 지난해 10~12월 사이 가맹점을 집중 모집했다.

이를 위해 ‘의왕사랑 마케터’ 16명을 채용해 점포를 일일이 방문해 지역 화폐인 의왕사랑 상품권의 이점과 사용법 등을 자세히 설명했다. 그 결과 같은 해 12월 6일 1000여 가맹점을 확보하는 성과를 이뤘다.

시는 이에 힘입어 3월 중 추가로 마케터 4명을 채용, 신규 가맹점을 지속적으로 확보해 나가는 한편 기존 가맹점 관리도 함께 해 나갈 방침이다.

의왕사랑 상품권은 5000원권과 1만원권 두 가지가 있으며, 의왕 지역 내 농협 13곳에서 판매한다.

시는 4월 중 경기도가 추진하는 정책 수당인 청년기본소득(청년배당)과 산후조리비 예산을 교부 받으면 이를 지역 화폐로 지급할 예정이다.

청년 수당은 분기별로 25만원, 산후조리비는 1회 50만원이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의왕사랑 상품권은 시민들에게 할인혜택으로 가게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소상공인들에게 매출증대로 도움을 줘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사용하기 편한 의왕사랑상품권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승수 기자  leonardo79@nate.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