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경기도, 주요관광지 50여곳 연결 ‘경기 그랜드투어’ 개발
   
[경인종합일보 이승수 기자] 경기도, 주요관광지 50여곳 연결 ‘경기 그랜드투어’ 개발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도내 구석구석을 돌아볼 수 있는 2천700리 '경기 그랜드투어' 관광코스를 개발, 적극적인 홍보에 나섰다.

4일 도 등에 따르면 경기 그랜드투어 코스는 22개 시·군 내 유적과 문화, 자연환경을 만날 수 있는 주요 관광지 50곳, 연계 관광지 147곳을 연결하며, 총 길이는 1천89㎞에 달한다.

최신 관광 트렌드에 맞춘 일주형의 그랜드투어 코스는 역사와 문화, 자연, 평화 등 4가지 주제에 맞춰 수원화성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등 내·외국인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코스로 꾸며졌다.

도와 관광공사는 경기 그랜드투어 홍보를 위해 그랜드투어 지도와 50개 주요 관광지, 주변 관광지 147곳의 교통, 음식, 숙박, 축제 등 정보를 담은 가이드북을 제작했다.

이달부터 시범적으로 해외 100곳의 대학도서관과 국내 공공도서관, 대학도서관, 게스트하우스 등에 가이드북을 배포할 계획이다.

50개 주요 지점에는 셀카를 좋아하는 20∼30대 관광객을 위한 포토존 및 안내판도 설치할 예정이다.

5일부터는 경기관광포털(ggtour.or.kr)을 통해서도 이 관광코스 관련 정보를 볼 수 있다.

도는 경기 그랜드투어 외에 ▲경기도 테마 관광코스 개발 ▲문화가 있는 박물관·미술관 ▲지역 역사·문화 관광콘텐츠 개발 ▲역사문화 홈페이지 구축 등 경기도 관광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홍덕수 도 관광과장은 "시·군 개별 관광지 위주로 진행하던 관광홍보방법에서 벗어나 경기 그랜드투어라는 통합브랜드로 홍보를 진행해 경기 관광의 인지도를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면서 "경기 그랜드투어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경기도 대표 관광루트이다"라고 말했다.

이승수 기자  leonardo79@nate.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