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의정부
의정부시 소방서, 화재 시 “피난우선” 홍보
   
[경인종합일보 임재신 기자]
경기 의정부시 의정부소방서(서장 홍장표)는 봄철 소방안전대책 시책으로 “불나면 대피 먼저” 피난우선 패러다임 홍보에 나섰다.

최근 10년간 화재 통계를 분석해보면 화재발생 건수는 감소추세이나 사상자는 오히려 증가하고 있으며 최근 3년간 전체 화재 대비 인명피해 발생 비율이 꾸준히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화재 발생 시 행동요령 우선순위에 대해 잘못 인식한 탓으로 인한 대피 지연이 주된 원인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의정부소방서에서는 소화기 사용법 등 초기 화재 진압에 치중되었던 소방안전교육 방식에서 “대피 우선 교육 방식”으로 변경하고 시민의 의식전환을 위한 캠페인 등 홍보 활동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홍장표 의정부소방서장은 “화재발생 시 인명대피가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피난 우선 정책의 국민 공감대 형성을 위하여 유관기관 및 단체 등과의 합동캠페인과 픽토그램 설치 등을 통해 국민 의식을 전환 하겠다”고 말했다.

임재신 기자  lim.1400@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재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