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황해청, 전국 최초 경제자유구역 내 공공임대주택 도입평택 포승(BIX)지구 내 ‘경기행복주택’ 330호 공급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황해청, 전국 최초 경제자유구역 내 공공임대주택 도입




경기도 황해경제자유구역 평택 포승(BIX)지구 내에 경제자유구역 최초로 공공임대주택인 ‘경기행복주택’이 건립된다.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은 평택 포승(BIX)지구에 산업단지형 경기행복주택을 8월 중 착공한다고 9일 밝혔다.

평택 포승(BIX) 지구 ‘경기행복주택’은 사업지구 A-2블럭(1만352㎡)에 사업비 351억여원을 들여 지하1층, 지상18층 2개동에 16~36㎡형 330가구 규모로 건립되며, 경기도시공사와 민간사업자 대보건설㈜이 함께 시행한다.

산업단지형 행복주택은 주거기반이 취약한 국가·지방산업단지 인근에 공급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무주택세대 구성원인 산업단지 근로자라면 연령에 관계없이 입주할 수 있다.

단, 해당 세대의 월평균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100% 이하여야 하고, 재산은 해당 세대가 보유하고 있는 총자산의 합산기준과 자동차가액이 공고 시점의 일정금액 이내여야 한다.

입주 대상은 평택시 등 도내 산업단지 근로자이며, 산업단지 근로자(90%), 해당지역 거주 고령자(10%)를 모집할 예정이다.

황성태 황해경제자유구역청장은 “경기행복주택 공급을 통해 평택 포승(BIX)지구의 산업 단지근로자의 정주여건 개선과 취약계층에 대한 선택적 주거복지 확충 및 수혜자가 확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국내외 기업들이 다양한 혜택이 있는 평택 포승(BIX)지구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총 204만㎡ 규모의 평택 포승(BIX)지구는 경제자유구역 지정 및 운영특별법에 따라 경기도가 직접 공장 설립 인허가를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으며, 내년 12월 준공 목표로 추진 중이다.

분양가는 인근 산업단지 보다 25~35% 저렴하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