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
경기도, ‘생물다양성 탐사' 참가자 200명 선착순 모집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경기도, ‘생물다양성 탐사' 참가자 200명 선착순 모집


경기도는 ‘제1회 경기 생물다양성 탐사(BioBlitz)’에 참가할 학생과 학부모, 도민 등 참가자 200명을 오는 23일까지 선착순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경기 생물다양성 탐사(BioBlitz)’는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1박2일간 남한산성도립공원에서 열린다.

올해 처음 열리는 ‘경기 생물다양성 탐사’는 전문가와 함께하는 탐사 활동을 통해 다양한 생태, 생물들이 연결된 생태계를 이해함으로써 시민들이 생태계 보전에 기여하기 위해 기획됐다.

탐사는 남한산성도립공원 내 남한산초등학교 베이스캠프를 중심으로 △생물종을 탐사하고 기록하는 Walk 프로그램 △생물종 결과 공유 및 토의 △전문가와 대화의 시간인 Talk 프로그램 △다양한 전시와 체험이 어우러진 생물다양성 한마당 등 자연과 생태계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들로 진행된다.

모든 연령대가 참가할 수 있는 ‘교육탐사(초급)’와 중학생 이상 참가 가능한 ‘전문가 탐사(중급)’ 등 수준별 2개 과정으로 나눠 진행되며, 참가비는 과정에 상관없이 1인당 2만원이다.

초등학생과 학부모, 초급자 등이 주로 참여하게 될 ‘교육탐사’는 식물, 곤충, 척추동물, 포유류 등이 있는 4개 지정된 장소를 이동하면서 체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와 함께 중학생 이상 관심 학생과 지역활동가 등 중급자가 참여하는 ‘전문가 탐사(중급)’는 ‘성안탐사대’와 ‘성벽길 탐사대’ 등 2개로 나눠 각종 식물과 거미, 양서·파충류 등 남한산성 일대에 서식하는 생물 10여종을 조사해 생물종 목록을 작성하는 형태로 구성됐다.

이밖에 사전 신청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야간 곤충탐사와 새벽 조류탐사 등도 진행될 예정이다.

탐사는 초등학생 이상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희망자는 경기도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 신청하면 된다.

김재훈 경기도 환경국장은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경기생물다양성탐사는 그동안 만나보지 못했던 ‘경기도의 자연’을 보다 폭넓게 이해하고 교감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생물다양성의 가치와 자연환경보전의 중요성을 확산시키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