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정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 “인식개선, 경기도 농산물과 도민의 식탁 잇는 징검다리”
   
▲ /경기도의회 제공
[경인종합일보 김형천 기자]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 “인식개선, 경기도 농산물과 도민의 식탁 잇는 징검다리”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11)은 8일 수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경기米와 맛있는 음식들” 특별기획전에 참석해 격려했다.

안 부의장은 “오늘 특별기획전은 다양한 경기미 브랜드와 지역 특산물을 소개하고, 쌀의 영양과 문화적 가치를 알리는 뜻깊은 자리”라며, “경기도에서 육성·재배한 농산물 판촉과 쌀소비 촉진에 앞장서고 있는 OBS(대표이사 박성희)을 비롯한 행사 관계자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일본의 경제침탈 시도와 맞물려, 토종 농산물 보존과 로열티 등 경제적 가치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면서, “정부는 향후 5년 내 벼품종을 100% 국산화하겠다는 계획을 밝혔고, 경기도는 ‘참드림’과 ‘맛드림’과 같은 우수한 국산 벼품종 개발과 보급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안 부의장은 “우리 농산물을 지키고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도민들의 인식개선을 위한 홍보와 건강한 경기도 농산물과 도민의 식탁을 잇는 징검다리가 필요하다.”고 말하며, “경기도의회는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와 2020년 예산편성을 통해 농가지원과 판로개척 등 농업관련 산업 육성을 위한 실질적 정책마련을 위해 노력하고 든든한 징검다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형천 기자  darkhose22@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