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성남
성남시, 책으로 소통하고 토론하는 시민을 위한 도서관 조성
   
▲ /성남시 제공
[성남=경인종합일보 이한준 기자] 성남시, 책으로 소통하고 토론하는 시민을 위한 도서관 조성


성남시는 지난 12일, 시정정례브리핑을 열고 관내 도서관 기능을 확대하고 조직을 정비해, 과거의 정형화된 공간에서 벗어나 함께 소통하고 토론할 수 있는 시민의 광장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도서관사업소를 1과 5개관으로 정비했으며, 현재 운영 중인 공공도서관 14곳을 내년까지 2곳을 추가한다는 방침이다.

내년 1월 복정도서관(수정구 복정동 649번지, 부지 3,313㎡, 연면적 8,579㎡)과 4월 위례 도서관(위례동 행정복지센터 3층, 4층 면적 858.09㎡)이 문을 열면 원도심 시민들의 도서관 접근편의성이 향상되고 문화생활도 더욱 나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분당구 수내동 근린공원(수내동 155-4번지)에 건립할 수내도서관은 2022년 10월 개관을 목표로 2020년 7월 착공한다.

설계부터 시민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지식, 문화, 정보를 공유하고 연결하는 미래형 열린 도서관으로 만드는데 주력함과 동시에 도서관별로 특화된 프로그램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주요 특화 프로그램으로는 󰋾독서치유 프로그램 󰋾찾아가는 장애인 독서교육 󰋾영어특성화 프로그램 󰋾곤충체험 및 여행·지역 정보를 활용한 독서 서비스 제공 등이 있다. 특히 󰋾판교어린이도서관의 신나는 로봇관 󰋾중원어린이도서관의 우주체험관과 연계한 특화 프로그램은 시민들에게 많은 관심을 얻고 있다. 시는 앞으로도 새로운 특화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책 읽는 성남 독서 문화 진흥 도시’를 만들기 위해 󰋾책모꼬지 행사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독서 토론 대회 개최 󰋾출근길 지하철 옆 도서관 원북 원백(one book one bag) 행사 󰋾첫출발 책드림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내년부터 영유아를 대상으로 책꾸러미를 제공하는 북스타트사업도 차질없이 준비하고 있다.

특히 도서관 이용을 편하게 하기 위해 상호 대차 서비스를 복정도서관, 위례공립작은도서관과 사립작은도서관 5개관을 추가하여 39개관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직접 도서관에 가지 않아도 도서를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 도서관도 시청, 탄천종합운동장, 수정구청에 설치 운영 중이다. 올 12월 신흥역 중앙지하상가입구에 1곳을 추가 운영할 예정이다.

최중욱 도서관사업소장은 “성남시 도서관이 삶의 중심이 되고 시민의 삶이 녹아있는 소통 공간으로 만들것이며, 누구에게나 차별 없이 열려있는 21세기 도서관 역사를 새로이 쓰겠다”고 말했다.

이한준 기자  theplay8407@naver.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