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안성
안성병원, 공공·응급의료포럼 최우수기관상작년 공공보건의료계획부문 이어 두번째 최우수상 수상
   
[경인종합일보 배명효 기자]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병원장 임승관)은 지난 3일 서울 밀레니엄힐튼 호텔에서 개최한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에서 최우수 기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은 작년 공공보건의료계획 부문 최우수 기관상에 이은 두 번째 최우수 기관상 수상으로서 안성병원은 공공보건의료계획 시행결과 평가 부문에서 최우수 기관상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가 주관하고 국립중앙의료원이 주최한 2019 공공 · 응급의료포럼은 공공병원 및 민간병원, 지방자지체단체, 지역사회의 협력적 관계를 강화하고 공공·응급의료 분야 종사자의 사기 진작을 위해 마련됐으며 보건복지부 김강립 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공공의료 및 응급의료 분야에 공로가 많은 유공자 개인 93명, 단체 44개 기관에 대한 수상이 이루어졌다.

임승관 안성병원장은 “공공병원으로서 앞으로도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은 지역주민의 소리에 귀 기울이며 성장해나갈 것이다”라며 “최우수 기관상 수상에 만족하지 않고 지역주민을 위한 공공병원으로 거듭나는 기회로 삼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배명효 기자  gnews.rc@gmail.com

<저작권자 © 경인종합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명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